사업장 안전관리 주문
  • 부산도시공사가 다중이용시설과 임대아파트, 건설현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부산도시공사
    ▲ 부산도시공사가 다중이용시설과 임대아파트, 건설현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부산도시공사
    부산도시공사는 설 명절을 앞두고 공사가 관리 중인 다중이용시설과 임대아파트, 건설 현장에 대한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고 31일 밝혔다.

    공사는 부산콘서트홀 건립 현장과 동삼2지구 임대아파트, 조선해양복합센터를 차례로 방문해 공사 진행 상황과 안전관리 현황에 대한 보고를 듣고, 근로자 휴게시설 등을 둘러봤다.

    또, 다중이용시설과 임대아파트의 안전관리 매뉴얼 수립 등에 대한 확인점검과 함께 ▲소화기, 화재감지기 등 소방시설 상태 ▲피난 유도등 상태 및 피난구 확보 여부 ▲방화문 정상 작동상태 ▲위험물질 및 화기관리 적정성 ▲소화 급수시설 관리상태 ▲비상 발전시설 작동상태 등 생활안전시설의 안전관리 실태를 중점 점검했다.

    이와 더불어 부산콘서트홀 건립공사의 시공사 태영건설의 '기업 구조조정 촉진법'에 따른 워크아웃 개시와 관련해 어려운 상황 속에도 공사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각별히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용학 부산도시공사 사장은 "설명절 등 재난취약시기에 대비한 선제적 예방점검 활동을 더욱 강화해 사고를 예방하고, 화재 등 재해로부터 근로자와 시민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