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사 활용 돌봄센터 확대
  • 24시간 돌봄센터 7호점 개관식.ⓒ부산시교육청
    ▲ 24시간 돌봄센터 7호점 개관식.ⓒ부산시교육청
    부산시교육청이 15일 시교육청 종합민원실에서 24시간 돌봄센터 7호점 개관식을 열고 '부산광역시교육청 돌봄센터' 시범 운영에 나선다. 

    이는 돌봄센터를 확대하겠다는 부산교육청의 의지가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시교육청 종합민원실 내 위치한 이 센터는 긴급 돌봄을 희망하는 유아와 초등학교 1~3학년에게 24시간 긴급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1일 수용인원은 15명 내외이고 시교육청 통합예약포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센터는 시교육청에서 직접 운영하며 보육교사·정교사 자격증을 소지한 기관운영실무원이 아이들을 돌볼 예정이다.

    시교육청은 지난해에 이어 올 한 해도 다양한 돌봄 수요에 맞춰 모두를 품는 교육으로 부산시와 협력해 '돌봄·교육 이음 프로젝트' 실현에 힘쓸 예정이다. 

    하윤수 부산교육감은 "오늘 개관하는 부산광역시교육청돌봄센터는 24시간 전일제로 운영해 긴급 돌봄이 필요한 아이는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빈틈없는 돌봄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며 "온 마을이 아이를 돌보는 따뜻한 돌봄 생태계를 조성해 모든 아이를 품을 수 있는 희망 부산교육으로 나아가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