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부산경찰, 교제 거부한 여성 집 불지른 50대 구속

입력 2015-08-10 14:45 | 수정 2015-08-10 15:05

"안 만나주면 죽인다" 협박해...방화로 1층 주택 전소

▲ 범행후 자전거를 타고 도주하는 김모씨가 인근 CCTV에 포착된 모습ⓒ뉴데일리


교제를 거부한 여성의 집에 불을 지른 5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사하경찰서는 10일 사귀자는 제안을 거절한 장모(50.여)씨의 집에 찾아가 기름을 뿌리고 불을 지른 김모(52)씨를 방화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김씨는 지난 1일 새벽 3시경 부산 사하구의 장씨 단독주택을 찾아가 열려진 창문을 통해 등유를 거실 바닥에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사귀자는 제안을 거절당하자 '안 만나주면 죽인다'고 장씨를 협박했고, 결국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범행 당시 장씨가 집을 비워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1층짜리 집이 모두 불에 타 경찰추산 15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은 범행 후 자전거를 타고 도망가는 김씨의 모습을 인근 CCTV에서 확인하고 탐문수사를 통해 충무동 새벽시장 부근을 배회하던 김씨를 검거했다. (사진제공=부산경찰청)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